속보

제주도 광역생활자원회수센터 조성사업 정상 추진

URL복사

구만섭 권한대행, 27일 오후 동복리 마을회 만나 운영권 위탁 방안 논의

 

 

제주특별자치도와 동복리 마을회가 최근 운영이 중단됐던 광역생활자원회수센터 조성사업을 정상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구만섭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권한대행은 27일 오후 2시 동복리사무소에서 동복리 마을 대표 및 관계자 등과 함께 광역생활자원회수센터 조성사업 정상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구만섭 권한대행과 마을 대표단은 이날 논의 끝에 광역생활자원회수센터 운영권 위탁을 위한 용역을 내년 상반기에 진행하고, 용역 과정에서 마을회 의견을 적극 수렴하기로 결정했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동복리에서 광역자원회수센터 운영에 필요한 인력과 기술 능력을 갖추면 위탁이 가능하다”며 “다만 위탁 과정에서 필요한 인원과 예산, 수익 등에 대한 분석이 필요하기 때문에 내년 상반기에 이와 관련 용역을 실시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동복리 마을과의 신뢰성 확보를 위해 용역 과업지시서 작성 단계부터 모든 과정을 동복리 마을과 함께 결정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