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2020 "도쿄올림픽" 육상 '남자 높이뛰기' (우상혁선수)...2m35 ..한국신기록!!

URL복사

-육상 트랙. 필드 사상 최고 4위 입상-!


<우상혁선수가 남자높이뛰기를 하고있다.>

 

우상혁(·국군체육부대)이 도쿄 올림픽 남자 높이뛰기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우상혁은 1일 도쿄 올림픽 스타디움(신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육상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2m35를 1차 시기에 뛰어 넘었다.

 

1997년 6월 20일 전국종별선수권대회에서 이진택이 세운 2m34을 1㎝ 넘은 한국 신기록이다.

 

도쿄올림픽이 열리기 전까지 개인 최고 기록인 2m31이었던 우상혁은 올림픽 결선에서 자신의 기록과 한국 기록을 연거푸 경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