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만성 기침가래 천식환자가 은행식초를 복용하고 좋아진 사례.

은행식초를 드시고 만성천식환자가 좋아진 사례

등록일 2020년09월09일 10시30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천식은 아이 어른  할 것 없이 전 계층에 걸쳐 발생하는데 치유가 쉽지않은 난치병 이다라는 말을 하기도 한다.

 

충청도에서  태어난 김모씨의 고향에는 옛날부터 은행이나 은행과즙 받은 물을 먹으면 기침 가래나 천식이 폐결핵이 쉽게 좋아지니까 천식은 아주 쉽게 낫는 질환 인줄 알았다고 한다.

 

천식이란 기관지 근육이 부드럽고 촉촉하게 수분이 유지 되어야하는데 어떤 이유로 근육이 굳어져서 숨소리도 색색거리고 숨도 차고 기침 가래도 생겨 일부 사람들은 난치 질환이라고 불리어진다.

 

네볼라이저 같은 호흡기를 가지고 다니는 분 들도 있다.

 

호흡기는 근육완화제가 들어있는 응급용이지 근본적으로 치료제는 아니다.

 

그렇지만 인터넷에 들어가서 천식이라는 단어를 검색하면 도라지 수세미 돌배나무 개복숭아 귤껍데기 곰보배추등 헤아릴 수 없이 많은 기침 가래 천식에 좋다는 약초 식품이 많이 있다.

 

민간요법이 성행하는 이유는 치료가 잘 되지 않는다는 뜻이다. 흔히들 고질병 이라고부르기도 한다.

 

은행식초를 드시면 약품이 아니기 때문에 완치라고 단언하지는 못해도  일상생활 하는데는 지장 없을 만큼 많은 도움을 느낀다.

 

질병이 낫는 원리는 약을 먹고 낫는 경우가 많지만 내 몸속에는 면역력이나 자가 치유력이 있어서 저절로 낫는게 가장 바람직 하다.

 

은행나무는 2억5천만년전 화석에서 나올 만큼 아주 오래 전부터 지구상에서 생존을 이어온 생명력이 끈질긴 나무다.

 

은행마을에서는 300년 전 부터 은행열매즙을 발효시켜 폐결핵이나 기침 가래 천식 환자가 드셨는데제 집안에 5대를 이어오는 조상님들의 비법입니다.

 

은행 과즙으로 오래 발효숙성을 하면 저절로 식초가 되는데 가을에 만든 은행발효액을 드시는 분도 있지만 2년이 경과되야 식초가 되기 시작하고 7년이상이 되어야 은행열매에 함유된 옻이 안오르고 10년~20년 오래 발효숙성이 될수록 부작용은 없고 효능은 좋아진다고 한다.

 

은행식초가  기침 가래 감기 비염 천식 폐질환에 많은 도움이 된다.

 

오랜 기간에 만성천식으로 고생하시던 분들이 천식증상이 완화되고 일상생활하는데 지장이 없을만큼 좋아지는데 음식으로 건강이 좋아질려면 오랜 기간에 복용을 많이 해야 하는 단점이 있지만 많은 도움을 준다.

 

질병이 생기는 이유는 면역력 이라고도 하지만 몸의 체질이 질병에 생기기 좋은 체질이 되어 생겼는데 은행에 들어있는 여러 가지 물질이 질병이 살기 안좋은 체질로 바뀌자 질병은 저절로 없어집니다.

 

경남 밀양에사시는73세 여성분은 30년을 천식으로 고생하셨는데 우연히 방송에서보고 은행식초1리터짜리 3병을 사서 2병을 드시는데 드시고 천식증상이 아주 좋아졌고 은행식초 팬이 되셨다고 한다.

 

10년숙성은행식초는 부작용이 없어 임산부 수유어린이 노약자도 안심하고 드실 수 있는 천연발효식품이다.

 

 
김청한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